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혈압 잘 안 떨어질 땐 혈압약 추가가 유리"

통합검색

"혈압 잘 안 떨어질 땐 혈압약 추가가 유리"

2021.10.06 14:03

 


고혈압과 혈압약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혈압약으로 고혈압이 잘 조절되는 경우는 전체 환자의 24%에 불과하다. 혈압이 잘 떨어지지 않을 땐 먹고 있는 혈압약의 용량을 높이거나 다른 혈압약 한 가지를 더 추가할 수 있다. 어떤 것이 최선의 방법일까?

 

이 때는 혈압약의 용량을 올리는 것보다는 새 혈압약을 추가하는 것이 효과가 좀 더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스위스 베른 대학병원 내과 전문의 카롤 오베르 교수 연구팀이 현재 먹고 있는 혈압약으로 혈압이 잘 떨어지지 않아 치료를 강화해야 하는 환자 17만8천562명의 의료기록을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의학 뉴스 포털 메드 페이지 투데이(MedPage Today)가 5일 보도했다.

 

이들 중 다른 혈압약을 추가해 복용한 환자들이 현재 먹고 있는 혈압약의 용량을 높여 복용한 환자들보다 혈압이 조금 더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혈압약을 한 가지 더 추가한 환자들은 1년 후 최고 혈압인 수축기 혈압이 전보다 5.6mmHg 떨어졌다.

 

이에 비해 복용 중인 혈압약의 용량을 최고 한도까지 올려 복용한 환자들은 수축기 혈압이 4.5mmHg 낮아졌다.

 

그러나 강화된 치료를 3개월 후까지 견뎌낸 환자의 비율은 혈압약이 추가된 환자가 49.8%로 용량이 높아진 환자의 65%보다 훨씬 낮았다.

 

이는 예상했던 결과로 혈압약을 추가한 것이 용량을 올린 것보다 새로운 부작용과 약물 상호작용이 더 심했기 때문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프랑스 파리 공립병원(Assistance Publique-Hôpitaux de Paris) 내과 전문의 올리비에 스테셍 교수는 고혈압 치료 강화가 필요하다고 판단될 때는 지체 없이 이 두 가지 방법 중 환자가 현재 받고 있는 치료와 임상 상태에 가장 적합하다고 생각되는 것을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내과학회 학술지 '내과학 회보'(Annals of Internal Medicine) 최신호에 발표됐다.

 

연합뉴스

관련 태그 뉴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4 + 7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